셀룰라이트 제거 후 41인치 허리가 28인치로

입력 : 2017-04-28 오후 4:05:59
TV조선 <아름다운 당신 시즌3>에서 22일 방혜정 씨 사연이 소개됐다. 다시 태어나고 싶은 여성들의 변신을 돕는 프로그램 <아름다운 당신 시즌3>은 이번 회에 셀룰라이트로 골머리를 앓아온 방혜정 씨 편을 방영했다.
 
복부사이즈 100.4㎝에서 86㎝으로 줄이는 데 불과 3개월이 걸렸다. 신체나이가 42세였던 방혜정 씨는 3개월 후 36세로 젊어졌다.
 
체지방은 31.7%에서 25.4%로 내장지방량은 2.7㎏에서 1.5㎏으로 줄었다. 심각한 수준인 셀룰라이트 4단계에서 셀룰라이트 2단계로 상향된 혜정 씨의 사연이 놀라움을 사고 있다.
 
피부과 전문의 유스클리닉 강현영 원장은 “애초 복부비만이 심각한 상태”였다며 “상체에 비해 하체가 빈약해 무거워진 상체가 관절에 무리를 주는 상황”이라고 진단했다.
 
이어 “잦은 음주로 인해 내장비만도 위험한 수준”이었다며 “체열 검사 후 복부 셀룰라이트가 가장 심한 4단계임을 알 수 있었다”라고 덧붙였다.
 
유스클리닉의 인바디 검사로 체질량, 내장지방, 부종 지수 등의 BMI를 측정했다. 여기에 체열측정을 더한 결과 방혜정 씨는 4단계로 나왔다.
 
이에 셀룰라이트 제거에 효과적인 리포유스키니 솔루션을 진행했다. 셀룰라이트의 원인이라고 할 수 있는 순환 개선에 역점을 둔 치료법이다.
 
총 세 가지로 구성된 리포유스키니는 순환 개선을 돕는 메디컬림프드레인, 불필요한 지방세포를 파괴 후 배출하는 다이나믹 지방파괴술, 부종과 셀룰라이트를 줄이는 셀룰라이트 다이어트로 체형과 체중뿐만 아니라 체질까지 치료한다.
 
빠지지 않는 살인 셀룰라이트는 림프 순환의 최대 걸림돌이다. 이를 제거하되 균일하게 감소시켜 피부표면이 울퉁불퉁해지지 않는 방식이 리포유스키니다.
 
지방세포는 영구적으로 파괴돼 요요현상이나 부작용이 없다. 더불어 수술이 아니므로 일상생활에 전혀 지장이 없다. 다이어트 식단은 혈액 정화작용이 탁월한 생강과 해바라기씨였다.
 
강현영 원장은 “파란빛이었던 셀룰라이트 4단계가 리포유스키니 3개월 치료 후 붉은 빛이 도는 2단계로 호전된 것을 확인했다”라며 “육안으로 본 체형변화뿐만 아니라 체열 검사로 본 내부까지도 변화한 것”이라고 말했다. 셀룰라이트가 개선되고 림프순환까지 원활해졌으므로 체질 자체를 바꾸는 데 성공한 셈이다.
 
프로그램에서 방혜정 씨는 “살이 찌기 전 55사이즈 옷을 입을 때도 바지는 30인치 이상을 입어야 할 만큼 복부 비만이 심각해 날씬한 허리를 가져보는 게 소원이었다”라며 “처녀 때도 입지 못했던 28인치 스키니진을 처음으로 입게 돼 신기하다”라고 여자로서 자신감을 얻은 소회를 밝혔다.
박민호 기자 dducksoi@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박민호 기자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