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유제약 "맥스마빌 골절예방효과 입증"

입력 : 2017-06-15 오전 10:08:29
[뉴스토마토 최원석 기자] 유유제약(000220)은 골다공증 치료제 '맥스마빌'이 골다공증성 골절을 예방하고, 요추골과 고관절의 미네랄 밀도를 각각 5%, 1.5% 증가시킨다는 임상 4상 연구결과가 발표됐다고 15일 밝혔다. 
 
대한골대사학회의 영문 저널인 JBM(Journal of Bone Metabolism)에 게재된 맥스마빌정 임상4상 연구는 848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골절 예방에 미치는 유효성 및 안정성을 평가하기 위한 전향적 다기관 개방 관찰연구로 총 5년 동안 진행됐다. 이번 임상에 참여한 환자들은 50세 이상 골다골증 환자들로 총 1년 동안 골다공증성 골절 발생과 골밀도 변화를 관찰했으며, 골절 과거력이 있는 고위험군의 환자군도 함께 분석댔다.
 
위 환자를 대상으로 맥스마빌정 투여 후 12개월 추적 관찰한 결과, 골다공증성 골절 발생율은 약 2.7%였고, 요추 골밀도 및 고관절 골밀도는 각각 5% 및 1.5% 개선되었다.
 
이번 연구에서는 맥스마빌정 투여 전·후 EQ-5D(운동능력), 자기관리, 일상활동, 통증·불편, 불안·우울 조사도 진행했다. 그 결과 환자들이 Level 3(심각함)로 응답한 비율이 운동능력은 16.3%에서 4.2%로, 자기관리는 17.9%에서 5.2%로, 일상생활은 19.1%에서 6.1%로, 통증·불편은 16.3%에서 4.8%로, 불안·우울은 9.4%에서 1.6%로 감소했다. 이는 맥스마빌정 투여 후 모든 영역에서 통계적으로 유의미하게 삶의 질이 개선됐음을 의미한다.
 
한편, 맥스마빌은 용량을 절반으로 줄인 알렌드로네이트(5mg)에 활성형 비타민D 칼시트리올(0.5㎍)을 복합한 제품이다. 장용정(위에서 녹지 않고 장에서 녹는)에 인핸서(Enhancer, 증폭자)를 첨가해 미국 특허(US6835722)를 획득했다.
 
사진제공=유유제약
 
최원석 기자 soulch39@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최원석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