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국대병원,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평가 1등급

입력 : 2018-02-08 오후 3:12:27
[뉴스토마토 최원석 기자] 건국대학교병원은 지난 6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발표한 만성폐쇄성폐질환(COPD) 적정성 평가에서 3회 연속 1등급을 받았다고 8일 밝혔다.
 
COPD는 40세 이상에서 10명 중 1명, 65세 이상에서 10명 중 3명 정도로 흔한 질병이다. 폐에 염증이 생기면서 폐가 제 기능을 하지 못하고 기도가 좁아지면서 숨쉬기가 어려워지는 병이다.
 
이번 평가는 2016년 5월부터 2017년 4월까지 COPD를 주 또는 제1부상병으로 외래 요양급여 비용 청구가 발생한 요양기관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건국대병원은 상급종합병원 평균점수 88.96점보다 높은 90.2점을 받아 COPD 치료의 전문성을 인정받았다.
 
최원석 기자 soulch39@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최원석 기자
SNS 계정 : 메일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