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마당 알림마당
차바이오텍, 이영욱·최종성 공동대표이사 체제로 변경

입력 : 2018-05-25 오후 1:48:46
[뉴스토마토 최원석 기자] 차바이오텍(085660)은 25일 이사회를 열고 기존의 이영욱 단독 대표이사 체제에서 이영욱·최종성 공동 대표이사 체제로 변경을 결의했다고 밝혔다.
 
최종성 신임 대표이사는 진단검사의학과 전문의 출신으로 6년간의 임상의사 경력과 14년의 제약기업 R&D경험을 두루 갖춘 세포치료제 전문가다. 2003년 4월부터 2017년 3월까지 녹십자셀 부사장과 개발본부장을 역임하면서 항암면역세포치료제의 연구와 임상뿐만 아니라 허가 및 사업화 판매까지 총괄 지휘하는 등 R&D부문의 제품화 경험이 풍부하다.
 
최 신임 대표는 지난 18일 임시주총에서 사내이사로 선임됐다. 차바이오텍은 최종성 사내이사를 대표이사에 임명함으로써 R&D 사업부문을 강화시켜, 전임상단계를 통과한 파이프라인들의 임상진행 및 제품화에 속도를 높일 예정이다.
 
차바이오텍 관계자는 "공동 대표이사 체제를 통해 이영욱 대표이사는 기존 사업부문의 수익을 극대화하고, 신임 최종성 대표이사는 세포치료제 R&D 사업부문의 사업화 조기 성과 창출에 집중해 시너지를 극대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최종성 차바이오텍 대표이사. 사진=차바이오텍
 
최원석 기자 soulch39@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최원석 기자
SNS 계정 : 메일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