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8월 35만8447대 판매…전년比 3.1% ↓

국내 전년동기대비 17.6% 감소, 해외 0.8% 감소

입력 : 2016-09-01 오후 3:57:38
현대자동차는 지난달 국내 4만2112대, 해외 31만6335대 등 지난해보다 3.1% 감소한 35만8447대를 판매했다고 1일 밝혔다.
 
현대차(005380) 국내판매는 지난 6월까지 시행된 정부의 한시적 개별소비세 인하정책 료와 노조 업 등으로 인한 생산 차질, 주력모델 노후화 등 영향이 겹쳐 전년동기보다 17.6% 감소했다.
 
해외판매는 국내공장 수출분이 생산차질 등의 영향으로 38.3% 감소했지만 해외공장 생산분이 11.6% 증가하면서 이를 만회해 전체적으로 전년 동기보다 0.8% 감소했다.
 
국내판매의 경우 지난달 6756대가 팔린 아반떼가 이끌었다. 이어 쏘나타(하이브리드 모델 395대 포함) 5923대, 그랜저 3069대(하이브리드 모델 297대 포함), 엑센트 860대 순으로 판매됐다.
 
레저용차량(RV)은 싼타페가 5609대, 투싼 3963대, 맥스크루즈 524대 등 전년동기와 비교해 12.6% 감소한 총 1만96대가 팔렸다.
 
제네시스브랜드는 G80(DH제네시스 847대 포함)이 3409대, EQ900이 1093대 팔리는 등 총 4502대가 판매됐다.
 
해외시장에서는 국내공장 수출 4만8903대, 해외공장 판매 26만7432대 등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0.8% 감소한 31만6335대를 판매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신형 i30 등 신차를 앞세워 글로벌 주요시장을 공략함과 동시에 대내외 경영환경변화에 더욱 민첩하고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기본역량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제네시스의 럭셔리 세단 'EQ900'. 사진/현대차
배성은 기자 seba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배성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