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 4가 독감백신 영유아 투여 적응증 승인

국산 백신 가운데 전 연령층 접종 가능 첫 사례

입력 : 2018-09-28 오전 11:57:36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GC녹십자는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4가 독감백신 '지씨플루쿼드리밸런트'의 영유아(생후 6개월 이상, 만 3세 미만) 투여에 대한 적응증을 승인받았다고 28일 밝혔다. 이는 국산 4가 독감백신 가운데 생후 6개월 이상 모든 연령층에 접종이 가능하게 된 첫 사례다. 
 
지씨플루쿼드리밸런트는 국내 기술로 개발된 첫 4가 독감백신으로 출시 이후 시장 점유율 1위를 지키고 있으며, 지난해 국내 바이오의약품 생산실적 상위 10개 품목 리스트에 독감백신으로는 유일하게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 또 세계 두 번째이자 국내에서 유일하게 세계보건기구(WHO)의 사전적격심사(PQ)를 통과해 국제기구 조달시장 입찰자격을 갖추고 있다. 
 
김병화 GC녹십자 부사장은 "4가 독감백신까지 전 연령대에 접종이 가능해짐에 따라 독감으로 인한 연간 조 단위에 이르는 사회적 부담과 비용을 줄이는 데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GC녹십자는 이번 시즌 4가 독감백신은 400만도즈(1도즈: 1명 접종 분량), 3가 제품은 500만도즈 분량을 국내에 공급한다. 
 
GC녹십자는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4가 독감백신 '지씨플루쿼드리밸런트'의 영유아(생후 6개월 이상, 만 3세 미만) 투여에 대한 적응증을 승인받았다. 사진/GC녹십자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정기종 기자
SNS 계정 : 메일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