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나보타 미국 공식 발매…글로벌 최대 시장 공략 시동

현지명 '주보', 현지 파트너사 에볼루스 통해 출시

입력 : 2019-05-16 오후 2:51:22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대웅제약은 지난 15일(현지시각 기준) 자체개발 보툴리눔 톡신 제제 '주보(JeuveauTM, 한국명: 나보타)'가 미국에 공식 출시됐다고 밝혔다.
 
주보는 지난 2월 국산 보툴리눔 톡신 제품 가운데 최초로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품목허가 승인을 획득한 바 있다. FDA는 주보의 미간주름 적응증에 대해 판매허가를 승인했다.
 
주보의 미국 현지 판매는 파트너사인 에볼루스가 맡는다. 에볼루스는 제품 체험 기회를 제공하는 프로모션을 통해, 3000여명에 달하는 미국 현지 의료진을 대상으로 주보를 선보인다.
 
박성수 대웅제약 나보타 사업본부장은 "주보의 미국 출시는 대웅제약뿐만 아니라 전세계에 국내 제약사의 위상을 드높인 쾌거로, 대웅제약이 직접 제조한 제품이 전세계 최대 보툴리눔 톡신 시장인 미국에 당당히 입성하게 된 것을 무척 기쁘게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대웅제약은 미국에 이어 세계 제2의 보툴리눔 톡신 시장인 유럽 진출도 앞두고 있다. 지난달 유럽의약품청(EMA) 산하 약물사용자문위원회(CHMP)는 현지 판매허가에 대해 '허가승인 권고'를 내린 바 있다. 유럽 허가를 획득하면 국산 보툴리눔 톡신 제제 최초로 미국과 유럽에 동시에 진출하는 제품에 이름을 올리게 된다.  
 
사진/대웅제약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정기종 기자
SNS 계정 : 메일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