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엠에스, 2분기 영업익 28억…전년비 10배 이상↑

전 사업 분야 고른 호조…코로나19 진단키트 수출 일부 반영

입력 : 2020-07-29 오후 5:08:43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GC녹십자엠에스가 전년 동기 대비 10배 이상 증가한 2분기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녹십자엠에스(142280)는 연결재무제표 기준 2분기 매출액 289억원, 영업이익 28억원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34.8%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10배 이상 증가(2019년 2분기 26억원)했다. 같은 기간 당기순이익은 31억원을 기록하며 흑자전환했다. 
 
2분기 GC녹십자엠에스 실적은 진단기기 및 혈액투석액 등 전 사업 부문의 고른 성장에 힘입어 개선됐다. 주력 사업인 진단기기 제품 부문이 60% 가량 성장하며 실적 개선을 주도했다. 특히, 지난달 수출 계약을 체결한 코로나19 진단키트의 실적이 이번 분기에 일부 반영됐으며, 하반기부터 본격적으로 수출이 이어져 실적 개선세는 더욱 두드러질 전망이다.
 
GC녹십자엠에스 관계자는 "사업 개편과 오픈이노베이션의 통한 선택과 집중이 성과로 이어지고 있다"라며 "코로나19 진단키트 수출과 혈액투석액을 생산하는 음성2공장의 생산량 증가 등으로 하반기 실적은 더욱 긍정적일 전망"이라고 말했다.
 
한편, GC녹십자엠에스는 오픈 이노베이션의 일환으로 다양한 바이오 벤처 및 스타트업과 협업을 통해 코로나19 진단 플랫폼부터 만성질환 분야 포트폴리오 확보에 나서고 있다.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정기종 기자
SNS 계정 : 메일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