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 내달 코로나 신속항원진단키트 발매

30분 내 검사 결과 확인 가능…감염 의심자 대상 초기 진단

입력 : 2021-01-18 오전 9:57:58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한미약품(128940)은 코로나19 감염 여부를 30분 내에 확인할 수 있는 항원진단키트 'HANMI COVID-19 Quick TEST'를 다음달 초 국내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HANMI COVID-19 Quick TEST는 세계보건기구(WHO)가 긴급 사용승인한 항원 진단검사 의료기기로, 민감도 90%, 특이도 96%의 성능을 갖췄다. 신속항원진단키트는 비강 내 채취한 검체를 키트에 떨어뜨려 바이러스 항원이 키트에 내장된 항체와 결합하면서 검사 결과가 나오게 하는 항원-항체 결합반응을 이용한 제품이다. 
 
HANMI COVID-19 Quick TEST는 간편한 사용법과, 30분 내에 감염 여부를 확인할 수 있는 신속성 등 장점 때문에 호흡기 증상이 있는 감염 의심자들을 대상으로 한 초기 진단에 사용하기 좋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검사는 관련 법에 따라 의료인을 통해서만 할 수 있으며, 일반인이 사서 쓸 수는 없다. 이 키트를 사용한 검사에서 양성이 나올 경우 보건당국이 진행하는 PCR 검사를 통해 확진 여부를 최종 판단하게 된다.
 
한미약품 관계자는 "신속항원진단키트를 이용해 감염자를 빨리 찾아내야 코로나19를 극복하고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다"라며 "코로나19 팬데믹 극복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회사의 역량을 집중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한미약품은 코로나19 극복 노력의 일환으로 지난 달 뿌리는 호흡기 바이러스 차단제 '한미 콜드마스크 비강스프레이'를 출시한 바 있다.
한미약품 코로나19 신속항원진단키트 'HANMI COVID-19 QuickTEST'. 사진/한미약품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정기종 기자
SNS 계정 : 메일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