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우루사' 간기능 장애 육체피로 효과 인정받아"

입력 : 2017-08-16 오후 3:21:38
[뉴스토마토 최원석 기자] 대웅제약(069620)은 의약품 재평가 결과 '우루사'의 '간기능 장애에 의한 육체피로, 전신권태' 효과를 다시 한 번 인정받았다고 16일 밝혔다.
 
의약품 재평가는 최신의 과학 수준에서 안전성 및 유효성을 정기적으로 모든 의약품에 대해 평가하는 것으로, 해외사례, 임상문헌 및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최신 허가지침 등을 바탕으로 이뤄진다. 이번 재평가에서는 간장질환용제, 비타민제, 항생물질 등이 대상이었다.
 
우루사는 지난 2014년 10월부터 2015년 3월까지 간 기능 이상이나 지방간이 있는 지속성 피로 또는 만성피로 환자 168명을 대상으로 임상시험을 진행한 결과 간 기능 저하로 인한 피로 증상 개선 효과가 입증돼 SCI급 국제임상저널에도 게재된 바 있다.
 
임상시험에서는 국제적으로 통용되는 피로 측정 설문지 'CIS(Checklist Individual Strength)'로 피로개선 비율을 측정한 결과 '대웅 우루사'를 복용한 환자의 80%가 피로회복이 된 반면 위약군은 46%였던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ALT(간효소수치)가 우루사 복용군에서 12.76% 감소돼 위약군이 0.03% 감소된 것과 비교해 간 기능 개선 효과가 입증된 바 있다.
 
대웅제약 관계자는 "우루사가 간 기능 장애에 의한 육체피로를 개선해주는 의약품으로 다시 한 번 인정됐다"며 "앞으로도 온 국민의 간 건강 및 간기능 장애에 의한 육체피로를 개선하는 데에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사진제공=대웅제약
최원석 기자 soulch39@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최원석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