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18일 공적판매 파스크 수급 905.7만개"

대리구매 추가 확대…모든 가족 마스크 대신 구매 가능

입력 : 2020-05-18 오후 3:37:34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18일 공적판매처를 통해 공급되는 마스크가 총 905만7000개라고 밝혔다. 세부적으로는 약국에서 738만5000개, 농협하나로마트에서 8만9000개, 우체국에서 6만개가 판매되고, 의료기관에는 152만3000개가 공급된다. 
 
출생연도에 따른 5부제가 적용돼 출생연도 끝자리가 1 또는 6인 사람만 1인당 3매까지 구입할 수 있다. 이날부터는 대리구매가 추가 확대돼 가족 누구나 모든 가족의 마스크를 대리 구매할 수 있다. 가족 구성원이나 동거인이 본인의 신분증과 함께 가족관계증명서 또는 주민등록등본을 지참해 판매처에 방문하면 가족의 마스크까지 구매 가능하다.
 
해외 거주 가족에게 마스크를 보낼 때에도 국내 구매기준과 같이 1인 3개로 확대 적용된다. 그동안 1인 2개 기준을 적용해 한 달에 최대 8개를 보낼 수 있었으나, 앞으로는 한 달에 총 12개, 묶음 배송할 경우 한 번에 최대 36개까지 보낼 수 있다.
 
서울 사당역에서 마스크를 쓴 시민들이 지하철 역사를 오가고 있다. 사진/뉴시스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정기종 기자
SNS 계정 : 메일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