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씨카드, KT·대학사업단과 '빅데이터 인재' 양성

입력 : 2021-10-22 오후 4:39:52
[뉴스토마토 김응태 기자] 비씨카드는 KT, 빅데이터 혁신 공유대학사업단 등과 '빅데이터 부문 디지털 인재 양성'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오는 2026까지 △빅데이터 △인공지능 △차세대 반도체 △미래자동차 △바이오헬스 △실감미디어 △지능형 로봇 △에너지 신산업 등 8개 핵심 신기술 분야에서 10만명의 인재를 양성하는 게 목표다. 특히 빅데이터 부문의 경우 서울대학교를 주관 대학교로 참여한다. 이외에 경기과학기술대학교, 경상국립대학교, 서울시립대학교, 숙명여자대학교, 전북대학교, 한동대학교 등도 사업에 동참한다. 
 
KT는 클라우드 기술을, 비씨카드는 실무 교육에 활용할 수 있는 금융 빅데이터를 제공하는 역할을 한다. 현재 비씨카드는 10여개의 데이터 기업과의 협업으로 빅데이터 플랫폼을 운영 중이다. 비씨카드 관계자는 <뉴스토마토>와 통화에서 "빅데이터 플랫폼에서 생성된 데이터는 민간·공공 협업을 통해 데이터 기반 행정, 시정 과학화에 활용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변형균 비씨카드 AI빅데이터본부장은 "디지털 인재들이 미래 산업 분야의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 할 수 있도록 협력할 것"이라며 "대학 간 공유와 협력이라는 패러다임 아래 빅데이터 분야에서 양질의 교육 기회를 충분히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비씨카드가 KT 등과 빅데이터 인재 양성을 위한 사업에 참여한다. 사진/비씨카드
 
김응태 기자 eung102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김응태 기자
SNS 계정 : 메일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