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48명 추가 확진…총 204명

오전 52명·오후 48명 등 하루 새 100명 증가

입력 : 2020-02-21 오후 5:37:14
[뉴스토마토 조용훈 기자] 국내 코로나19 확진자가 48명 추가로 확인되면서 국내 총 확진자수가 204명으로 늘어났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1일 오후 4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48명 추가됐다고 밝혔다.
 
이날 오전에만 52명이 추가 발생한 데 이어 하루 만에 확진자수는 100명이 늘어났다.
 
오후에 추가된 확진자 48명 가운데 46명은 신천지대구교회 관련자인 것으로 파악됐다. 이 중 42명은 대구, 1명은 서울, 2명은 경남, 1명은 광주에서 각각 발생했다.
 
나머지 2명은 서울과 경기에서 각각 1명 발생했다. 현재 방역당국은 이들의 감염경로를 조사 중이다. 
 
한편 이날 기준 국내 코로나19 의사(의심)환자는 총 1만6196명으로 이 가운데 1만3016명이 '음성' 판정을 받았고, 3180명은 검사가 진행 중이다.
 
 
21일 오후 대구에 거주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환자가 지난 20일 방문한 서울 마포구 보건소에서 선별진료소 의료진이 의심 증상 환자와 대화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세종=조용훈 기자 joyonghu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조용훈 기자
SNS 계정 : 메일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