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약협회, 리베이트 추정 3개사에 '경고'

입력 : 2015-04-29 오후 1:26:40
리베이트가 여전한 것으로 추정된 3개 제약사가 협회로부터 경고 조치를 받았다.
 
(사진=뉴스토마토DB)
한국제약협회는 지난 14일 제2차 이사회에서 실시한 불법 리베이트 행위 추정 회사 관련 무기명 설문조사 결과, 다수로부터 지목된 3개사에 대해 경고 조치를 했다고 29일 밝혔다.
 
이경호 회장은 해당 3개사의 최고 경영진을 비공개리에 직접 만나 관련 사실을 설명하고, 국내 제약산업계의 윤리경영 확립을 위해 협력해줄 것을 당부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향후 설문조사에서 다시 지목될 경우 보다 강력한 조치를 취하겠다는 입장도 3개사에 전달했다.
 
제약협회는 지난 14일 열리는 이사회에서 리베이트가 의심되는 회사를 신고하는 '무기명 설문조사'를 시행했다. 공정거래 질서를 확립하겠다는 취지다. 협회는 설문 조사 결과에 대한 정보접근 권한을 협회 회장으로 국한하고 설문조사 완료 후 모든 설문사항을 파쇄했다고 전했다. 
 
 
최원석 기자 soulch39@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최원석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