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씨카드, 부산에 '금융 빅데이터 플랫폼 랩' 구축

비씨카드 주관 빅데이터 플랫폼 마련…"데이터 생태계 혁신 기여"

입력 : 2020-09-24 오후 4:34:18
[뉴스토마토 김응태 기자] 비씨카드는 부산 지역에 ‘금융 빅데이터 플랫폼 랩’을 구축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플랫폼 구축은 정부 주도 디지털 뉴딜 사업의 한 일환이다. 비씨카드는 지난해 5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등이 주관한 ‘빅데이터 플랫폼 및 센터 구축사업’ 공모에서 최종 선정됐다.
 
부산에서도 빅데이터 플랫폼이 구축되면서 서울에 위치한 플랫폼 랩과 동일한 이용 환경을 지원 받을 수 있게 됐다. 비씨카드는 지난해 12월 서울 을지로에서 ‘서울 금융 빅데이터 플랫폼 랩’을 구축해 운영 중이다. 
 
비씨카드는 플랫폼을 통해 금융 및 비금융 데이터 융합으로 신규 데이터들을 시장에 공급할 예정이다. 또 스타트업 및 빅데이터 수요자 지원을 위해 지역 기반 플랫폼 랩을 지속 확대할 계획이다.
 
이강혁 비씨카드 마케팅부문장은 "데이터 3법 시행에 따라, 기존에 활용할 수 없었던 다양한 기업 데이터 활용을 통해 양질의 정보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빅데이터 플랫폼 랩 등을 통해 수요자들이 보다 다양하게 빅데이터를 활용할 수 있도록 빅데이터 생태계 활성화 및 혁신에 기여해 나아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금융 빅데이터 플랫폼 랩에는 비씨카드를 비롯해 KT, 닐슨컴퍼니코리아, 바이브(구 다음소프트) 등 총 11개 기업이 참여하고 있다.
 
비씨카드가 부산국제금융센터에서 진행된 ‘부산 금융 빅데이터 플랫폼 랩’ 개소식에 참석했다. 사진은 (오른쪽부터) 이강혁 비씨카드 부사장, 박성훈 부산시 경제부시장, 문용식 한국정보화진흥원 원장, 장덕현 부산대 본부장 모습. 사진/비씨카드
 
김응태 기자 eung102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김응태 기자
SNS 계정 : 메일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