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반기보고서도 감사의견 거절…18일까지 거래정지

입력 : 2020-08-14 오후 5:07:17
[뉴스토마토 김재홍 기자] 쌍용자동차가 분기보고서에 이어 반기보고서도 감사의견 거절을 받으면서 미래가 더욱 불투명해졌다.
 
쌍용차(003620)는 14일 삼정회계법인으로부터 반기보고서 감사의견 거절을 받았다고 공시했다. 쌍용차는 이날 오후 3시19분부터 19일 오전 9시까지 매매거래가 정지된다. 
 
삼정회계법인은 반기보고서에서 "쌍용차는 재무구조 악화 등으로 보고기간 종료일 기준 2138억7000만원의 영업손실과 2024억9600만원의 반기순손실이 발생했다"면서 "이러산 상황은 계속기업으로서 그 존속능력에 유의적 의문을 제기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쌍용차가 분기보고서에 이어 반기보고서도 감사의견 거절을 받았다. 사진/쌍용차
 
1분기 분기보고서에 이어 반기보고서도 감사의견 거절을 받으면서 쌍용차는 관리종목으로 지정될 것으로 보인다. 쌍용차는 14분기 연속 적자를 기록하는 등 경영난에 처했다. 6월 말 기준 단기 차입금은 약 3069억원에 달한다.
 
대주주인 인도 마힌드라도 쌍용차의 매각을 타진하면서 새로운 투자자가 나타나면 지분율을 50% 이하로 낮출 채비를 하고 있다. 다만 코로나19 여파 등으로 투자자를 찾기는 쉽지 않을 것으로 전망된다. 
 
김재홍 기자 maroniev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김재홍 기자
SNS 계정 : 메일 페이스북